와인셀러.. Tech





목숨보다 소중한 한국산 소주가 들어있는 와인 셀러가 있습니다....
와인도 한병 들어있는거 같기도 해요... -_-a

근데 이놈 소음이 좀 있습니다.. 제가 까다로운것도 있겠죠..
구입후 5개월정도 지난후에 소음이 나서, 구입처인 미쿡 까지 들고가서 워런티로 새거 교환을 받았는데..
새것두 한달후 소리가 납니다.. 아무래도 Fan 이 싸구여 인것 같아요.. 베어링이 쉽게 나가는듯...

다시 들고 가기도 귀찮고.. 도 소리날꺼 같구..

그냥 뜯어 고쳐 봅니다... ㅎㅎㅎㅎㅎㅎㅎ





셀러 뒷쪽입니다.. 분해분해..




안에는 그리 복잡하지 않은구조...
컴퓨터에 사용되는 fan과 비슷한 규격의 fan이 달려 있네요..
다행히도, 일하는 회사엔 고급시러운 펜들이.. 즐비..




가차없이 짤라 냅니다... 꼴랑 $1 할까 말까하는 짱꿰이산 펜.. 이러니까 소리가 나지.. 우씨..




배선도 따라가서, + 와 -를 찾아줍니다..
체크해본게 다행인게, 까만 전선을 +로 쓰고 있더군요...
센스 만점입니다... -_-;;
나쁜 시키들..





준비물들..
오스트리아산 Noctua Cooling Fan.. 효율은 최고 노이즈는 없다할 정도로 조용...

인두, 납, 플럭스, 드라이버, 등등..

fan을 직접 연결할것이 아니고, 아답타를 달아서, 저항달린 아답타를 중간에 설치할수 있게 합니다..
필용에따라 3가지의 속도로 연결 가능..






납땜 완료..
아까 살짝 말했듯이... 까만색 와이어를 +로 쓰고 있는 센스쟁이들.. -_-;;
체크 안했으면 지금쯤 펜 날려먹었을수도... ㅎㅎ




수축 튜브를 이용한.. 뒷처리..
기왕 하는거 제대로 해야죵..




직접 연결 하거나, 두가지 저항을 중간에 설치해서 속도조정이 가능 합니다,
효율이 좋은 펜이라 조금 낮은속도로 돌려도 괜찮을듯 합니다..




조립은 분해의 역순....
선정리 하구 마무리~~





완젼 조용해 져써요!! ㅋㅋㅋㅋ

오늘도 보람찬 일요일 하루~~

iPhone 4g 출시 임박! Tech



 

 오늘 세상을 떠들석 하게 했던 iPhone 4g 유출사건..




 

어제부터 아이폰 프로토타입을 술집에 멍청한 애플 직원이 흘리고 갔다는 소식이 흘렀지요..

낚이는게 아닐까 싶었는데.. 오늘 제가 숭배하는 Gizmodo에 이런 기사가 뜹니다..


http://gizmodo.com/5520164/this-is-apples-next-iphone?skyline=true&s=i


어제 발견된 아이폰을 Gizmodo에서 구입해버려서, 해부 관찰을 합니다..

결론은.. 올해 출시되는 아이폰이 확실하다!

간략하게 설명하면..
-새로나온 iPad 에 쓰이는 Micro-SIM 카드가 쓰입니다.
(전 모델의 프로토타입이 아니라는거지요..)
-빌드 퀄러티가 완성품이나 마찬가지로 휼륭..

등등.. 엄청 많은 이유가 있으나, 자세한건 링크 참조..





그래도 의심을 하고 있었던 사람이 많았는데.......

http://gizmodo.com/5520479/a-letter-apple-wants-its-secret-iphone-back
애플 부사장, 공식으로 아이폰 반환 요청..

 

전화로, 좋게좋게 돌려 달라고 했는데, 서류상으로 요청하라고, gizmodo에서 요구 했답니다..
애플꺼라는걸 인정하면은 돌려주겠다... 라는 것이지요..

불쌍한 애플은 아를 빠득빠득 갈면서, 편지하나 보내고, 아이폰 다시 찾았습니다..

 


아래 링크와 조합해 볼때, 6월말/7월초 아이폰 출시는 거의 확실시 하다고 보면 될것 같네요..
공식 발표는 6월 22일에 있겠지요...

http://www.macdailynews.com/index.php/weblog/comments/rumor_apple_to_unveil_next_gen_iphone_on_june_22_evidence_of_verizon_iphone/

6월 22일 일정으로 애플사에서 The Yerba Buena Center for Arts에 keynote 예약


http://www.boygeniusreport.com/2010/04/16/att-blocks-employees-vacations-in-june-for-iphone-launch/?utm_source=feedburner&utm_medium=feed&utm_campaign=Feed%3A+TheBoyGeniusReport+%28Boy+Genius+Report%29

AT&T회사에서, 직원들 6월/7월 휴가 금지..
(항상 아이폰 출시할때마다 있었던일...)


솔찍히 거의 예상했던거 아닌가요? 벌써 3년째 꼬박꼬박 연중 행사로 6월달에 새로운 아이폰을 출시 했으니...

쨋든... 아이폰 분실한 애플직원의 명복을 빕니다...

마소에 이력서 넣어야 할려나?


오랬만에 뻘짓.. 미분류

어제.. 회사에 집 열쇠를 놔두고 퇴근.. -_-;;
(아파트 게이트 여는거 때문에, 차열쇠랑 집열쇠가 분리되어 있슴.)

한참 먹구 마시고 놀다가.. 집에 3시에 도착..

집열쇠 없는거 알고 패닉 상태에 빠짐....

집근처 친구들 몇몇 전화했으나... 어찌 그리 잠귀들이 어두우신지... T_T

3시 30분.. 아파트 앞에 차세우고 취침 시작
아시다시피 천장은 천쪼가리, 비는 주룩주룩.. 의자는 뒤로 재껴 지지도 않고..
다운타운 그지들도 이것보단 편하게 잘듯..

5시 30분.. 신문 배달 차들 도착..
6시부터 출근 하는사람들 걸어가면서 싱기하게 쳐다봄..

맥도날드 가서 아침밥 사먹구 신문 앞뒤로 정독 두번..

다시 잠들려고 했으나..

평소엔 전화도 안하는 망할것들, 8시와 8시반 사이에 두통의 전화와 문자 하나옴...

9시 30분.. 출근....



분명 하루는 방금 시작 했는데...

하루 끝나는 일기 쓰는기분...

1